윤석열 당선인이 정식으로 대통령이 되었습니다. 성대한 행사와 함께 첫 일정을 시작했는데, 이 때 탑승한 의전차에 대해 여러 이야기가 나오고 있습니다. 보통 각국 정상들은 VIP의전용 차량을 타게 되는데, 자국 자동차 브랜드에서 출시된 최상위 모델을 이용하거나 BMW, 벤츠, 캐딜락 등 프리미엄 브랜드급 이상 차량을 이용합니다.

윤 대통령의 경우 의전차량으로 메르세데스-마이바흐 S클래스(W222)와 현대 에쿠스 두 대를 이용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대전차 로켓도 방어하는
풀만 가드 에디션

SBS 취임식 LIVE 캡처 / S600 마이바흐 가드
SBS 취임식 LIVE 캡처 / S600 마이바흐 가드

윤 대통령은 10일 오전 서울 서초구 자택을 떠나 국립현충원으로 갈 때는 메르세데스-마이바흐 S클래스에 탑승했고, 국립현충원에서 취임식이 열리는 국회 앞마당까진 에쿠스 스트레치드 에디션으로 갈아탔습니다. 이 때 경호를 위해 벤츠 S클래스(W221) 등이 사용됐습니다.

메르세데스-마이바흐 S클래스는 벤츠 S클래스 최상위 모델입니다. 벤츠 S클래스보다 더욱 넓어진 실내와 프리미엄의 최고 다운 인테리어, 우수한 성능이 기본입니다. 한편 이 차의 방탄 성능은 보안 상 정확히 알려지진 않았습니다.

특히 방호능력이 추가된 ‘가드’ 모델인 것으로 알려져 있는데, 이 경우 최상급 방호능력을 의미하는 ‘B6/B7’ 등급을 충족합니다. 해당 등급을 받으려면 일반 소총은 물론 수류탄 같은 폭발물까지 방어할 수 있는 수준입니다. 가격은 구매 당시 유럽 기준 약 6억원대로 알려져 있습니다.

사실상 국내 유일
에쿠스 방탄차

SBS 취임식 LIVE 캡처 / S600 마이바흐 가드

한편 윤 대통령이 국회로 이동할 땐 에쿠스의 리무진 모델인 스트레치드 에디션이 투입됐습니다. 이 차는 문재인 전 대통령과 박근혜 전 대통령이 사용했던 방탄차로 보는 시각이 많은데, 역시 정확한 제원은 밝혀지지 않았습니다.

이번 에쿠스 의전차는 좀 더 특별한 차로 알려져 있습니다. 사실, 현대차는 에쿠스 방탄차를 해외로 수출한적이 있는데 이 모델은 우리나라 VIP를 위한 모델인 만큼 기존 수출용보다도 훨씬 뛰어날 것으로 보입니다.

참고로 수출용 에쿠스 방탄차의 방호능력은 ‘VR7’ 등급으로, 권총이나 자동 소총까지 막을 수 있습니다. 또,차 하부와 실내 소재 일부엔 고강도 강판과 케블러·카본·세라믹 복합 특수 소재가 들어가, 국제 방탄 기준으로 인정받는 독일연방범죄수사청의 ‘B6/B7’ 등급을 충족합니다.

이 경우 고성능 폭약 15㎏이 바로 옆에서 터지거나 AK47 수준의 강력한 공격이 이어졌을 때 막을 수 있는 수준입니다. 물론, 계속 방어할 수 있는 건 아니고 최소한 대피 할 동안 시간을 벌어줄 수준은 됩니다.

그밖에 런플랫 타이어가 들어가, 바퀴 4개가 모두 터져도 80㎞/h로 30분 이상 달릴 수 있습니다.

또한 실내에는 생존에 필요한 여러 사양이 적용됐습니다. 대표적으로 화생방용 공기 정화 장치, 야간 운전용 적외선 투시 장치, 화재 진압 시스템, 컴퓨터, 통신시설, 편의시설 등이 있습니다.

일종의 이동하는 비상 집무실인 셈인데, 이는 우리나라 뿐만 아니라 미국 등 주요 국가의 정상이 타는 차량이라면 공통으로 적용됩니다.

역대 대통령들은
어떤 차를 탔을까?

우리나라 대통령들은 서로 다른 의전차를 이용했습니다. 오래 전 이승만 전 대통령은 미국의 아이젠하워 대통령으로부터 선물 받은 ‘캐딜락 프리트우드 62 세단’을 이용했고, 윤보선 전 대통령까지 사용했습니다.

이어서 박정희 전 대통령은 ‘캐딜락 프리트우드 75 세단’을, 전두환 전 대통령~노태우 전 대통령은 링컨 콘티넨털 리무진을 이용했습니다. 미국산 의전차를 이용한건 문민정부의 시작인 김영상 전 대통령까지 입니다. 이 시기 ‘캐딜락 프리트우드 브로엄 리무진’을 이용한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김대중 전 대통령 부터는 벤츠와 BMW, 현대차를 이용하기 시작합니다. 김대중 전 대통령은 ‘벤츠 S600 가드’ 모델을 사용했고 노무현 전 대통령의 경우 좀 특이한데, ‘BMW 시큐리티 760Li’를 채택했었죠.

이명박 전 대통령의 경우 ‘벤츠 S600 가드’를 사용했고, 박근혜 정부의 경우 윤 대통령이 이용한 ‘에쿠스 스트레치 에디션’모델을 처음으로 이용했습니다.

마지막으로 문재인 전 대통령은 ‘에쿠스 스트레치 에디션’ 모델과 ‘메르세데스 마이바흐 S600 가드’ 모델을 사용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