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전기차들의 경우, 소~중형 전기차라 할 지라도 보조금을 받고도 5천만원대 혹은 4천 후반인 경우가 많습니다. 때문에 장거리 운전 보다 도심 위주의 주행이 잦은 운전자들은 주행거리가 다소 짧더라도 저렴한 전기차를 원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다행히 국내엔 몇 가지 선택지가 존재합니다. 쉐보레 볼트 EV·EUV, 르노 조에, 쌍용 코란도 이모션이 대표적인 가성비 전기차 모델들이죠. 그렇다면 각 모델들은 제원상 어떤 특징을 가지고 있을까요?

쉐보레 볼트/EUV

볼트 EV
볼트 EV
볼트 EV
볼트 EUV
볼트 EUV
볼트 EUV

쉐보레 볼트는 과거 코나 일렉트릭과 함께 대중 전기차 라인업으로 많은 사랑을 받았습니다. 지금도 마찬가지죠. 최근엔 해치백 모델인 EV에 이어 소형 SUV모델인 EUV도 국내에 상륙하면서 많은 관심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볼트 EV
볼트 EV
볼트 EUV
볼트 EUV

두 모델의 기본 제원을 비교해보면
볼트 EV : 길이 4140㎜
볼트EUV : 길이 4305㎜
로 EUV가 좀 더 큰 편입니다. 트렁크 공간의 경우,
볼트EV : 405리터, 2열 폴딩 시 1229리터
볼트EUV : 430리터 2열 폴딩 시 1288리터
로 사이즈에 따른 일부 차이를 보입니다.

주행거리는 둘다 400km이상이지만 1회 충전시

볼트EV : 최대 414㎞
볼트EUV : 403㎞
으로 볼트EV가 근소한 차로 더 멀리 주행할 수 있습니다. 참고로 EUV 모델은 10개 에어백을 비롯해 14가지 능동 안전사양이 기본 적용돼 안전을 중요시하는 차주의 마음을 사로잡기에 충분합니다.

가격은 볼트EV : 4130만원, 볼트EUV : 4490만원이며, 전기차 보조금 900만원 이상 적용될 경우, 3천 초중반에 구매할 수 있습니다.

르노 조에

르노 조에는 소형 전기차입니다. 작년 1분기 150대 판매 됐지만, 올해 동일 기간에 329대로 2배 넘게 더 팔린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수치상으론 많이 판매된 건 아니지만, 도심형 전기차로 최적화 되어 있습니다. 만약 서울 근교 혹은 시내용으로 타고 나일 목적이라면 르노 조에를 선택하는 것이 최적일 수도 있습니다.

길이는 베뉴 사이즈인 4090mm, 높이 1730이며, 주행거리는 최대 309km로 회생제동을 잘 사용할 경우 300km 중반 까지 늘릴 수 있겠습니다.

가격의 경우 3995만~4395만원이며, 전기차 보조금을 받으면 경우에 따라 최대 2000만원 중반에 구매할 수 있습니다. 르노에 따르면,서울시는 2857만원, 전북 지역은 2298만원으로 구매 가능합니다. 일반 소형 가솔린 모델의 가격이 1800~2300 사이인 점을 감안하면 가격적으로 충분한 메리트가 있습니다.

코란도 이모션

쌍용차의 첫 전기차인 코란도 이모션은 내연기관차 베이스로 제작된 전기차입니다. 경쟁모델 대비 넓은 공간이 장점이며 트렁크 공간은 기본 551리터로 국내 전기 SUV 중 가장 넓습니다. 굳이 넣는다면 골프백 4개와 보스턴백 4개를 한 번에 넣을 수 있고 별도로 분리된 수납공간에 물건을 정리할 수도 있습니다.

코란도 이모션의 가격은 3880만~4390만원이며 보조금 적용시 2천 후반대로 구매 가능합니다. 주행거리는 최대 307㎞로 가장큰 단점으로 손꼽히지만, 크기 대비 저렴한 가격과 시내용으로 이용할 경우 메리트가 우수해, 한 번쯤 생각해 볼만한 모델입니다.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