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오닉 5를 구입한 사람들 사이에서 논란이 되고 있는 옵션이 있다. 바로 ‘디지털 사이드미러(이하 DSM)다. 옵션 가격만 130만원에 달하는데, 사이드미러를 대체하는 최신 기능이다보니 좋다vs안좋다 구도로 갑론을박이 펼쳐지고 있다.

특히, 실내에 장착된 ‘DSM용 디스플레이’에 대한 관심이 많은 편이다. 디스플레이를 도어 트림 내부에 삽입한 아우디 e-tron과 달리, 아이오닉 5는 도어 트림 상반부에 걸치듯 배치했기 때문이다. 왜 그랬을까? 그리고 이 옵션은 정말 130만원의 값어치를 하는걸까?

디지털 사이드미러 DSM

ⓒ카글

DSM은 사이드 미러 부분에 설치된 고화질 카메라로 촬영한 영상을 실내에 있는 디스플레이로 전달한다. 구조는 크게 ‘FHD 카메라’와 ‘이미지 센서’, ‘SOC(System on Chip)’, ‘OLED 디스플레이’로 나뉘며 이 가운데 디지털 신호를 처리하는 SOC는 DSM의 핵심 부품으로 꼽힌다.

구조만 보면 디지털 카메라와 비슷해 보이지만, 적용된 기술은 오히려 한 수 위다. 일반 촬영과 달리 실시간으로 시야를 확보하는 용도로 사용되기 때문이다. 즉, 디스플레이로 전달되는 영상의 이질감을 최소화해야만 한다.

ⓒ카글

이를 위해 DSM에는 ‘HDR(High Dynamic Range)’이 적용되어 있다. HDR은 최신 디지털카메라에 적용되는 첨단 기술로, 기존 카메라보다 더 넓은 명암 범위를 담을 수 있다. 덕분에 운전자는 DSM을 통해, 야간에도 대낮처럼 선명한 후방 시야를 제공받을 수 있다.

ⓒ카글

DSM에 적용된 이미지 센서는 초당 60프레임의 속도로 영상을 처리할 수 있다. 추가로 다중 초점 조절로 불리는 ‘멀티 포커싱’을 갖춰 흐릿한 부분 없이 선명히 볼 수 있다. 그밖에 ‘열선 자동 제어 로직’을 적용해, 우천 시 습기로 후방 시야를 가리는 불편함도 해결했다.

ⓒ카글

한편 실내 모니터로 ‘OLED 디스플레이’를 채택한 점을 주목할 만하다. OLED 디스플레이는 사실감이 극대화된 색감과 빠른 응답시간을 자랑하며, 반사와 눈부심이 덜하다.

ⓒ카글

아이오닉 5에 적용된 실내 사이드미러 디스플레이는 운전자의 시야를 방해하지 않는 위치에 달려있다. 다만 일반 사이드미러를 보는 위치와 다르기 때문에 어색할 수 있다.

이 옵션, 생각보다 장점이 많다

ⓒ카글

DSM의 주요 장점으로 후측방 사각지대가 거의 없다는 것이다. 이 옵션의 시야각은 29°로, 18°의 시야각을 가진 기존 사이드 미러보다 11° 더 넓은 시야를 제공한다. 그리고 DSM은 기존 사이드 미러 대비 한 사이즈 작게 설계되어 있어, 전측방 시야도 괜찮은 편이다.

ⓒ카글

게다가 야간 운전중 뒤따라오는 차량의 상향등으로 인한 눈부심도 덜한편이다. HDR 기술 덕분에 나치게 밝은 부분은 최대한 명도를 낮춰서 운전자에게 보여주기 때문이다.

ⓒ카글

한편 DSM 생김새 덕분에 일반 사이드미러보다 공기저항을 덜받는다. 일정 이상의 면적을 유지해야 하는 거울과 달리, 카메라는 얼마든지 작게 만들 수 있기 때문이다. 아이오닉 5의 ‘전면부 공기 접촉 면적’은 기존 사이드 미러를 적용한 아이오닉 5보다 약 2.8% 낮게 측정되었다.

ⓒ카글

DSM에는 ‘차로 변경 보조선 표시’나 ‘후진 주차 화면 확대’와 같은 기능도 있다. ‘차로 변경 보조선 표시’는 후측방에 위치한 차량의 거리를 색으로 분류하여 보여주는 기능이다. 붉은색 보조선은 약 3m 이내의 거리를, 오렌지색 보조선은 약 12m 이내의 거리를 의미한다. 차로 변경을 어려워하는 초보운전자들에게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또 다른 기능인 ‘후진 주차 화면 확대’는 이름처럼 후진으로 주차할 때 확대된 화면을 제공하는 기능이다. 차체 폭과 거리를 알려주는 ‘보조선’까지 표시해 주기 때문에, 좁은 공간에서 후진 주차를 할 때 유용하게 활용할 수 있다.

그래도 불안한 감정은 어쩔 수 없다

물론, 단점이 아예 없는 것은 아니다. 일단 가장 큰 단점으로는 ‘가격’이 손꼽힌다.

현재 아이오닉 5는 DSM을 선택 품목으로 제공하고 있으며, 가격은 130만원에 달한다. 교체 비용도 당연히 기존 사이드 미러보다 비싸다. 혹여 사고로 인해 고장이 발생한다면, 여러모로 골치가 아플 수도 있다.

다른 단점으로는 이질감이 있다. 쉽게말해 기존 사이드미러와 느낌이 다르기 때문에 어색할 수 있다는 것이다. 때문에 초보운전자면 모를까, 운전 경력이 긴 베테랑 운전자들은 DSM에 적응하는 것이 좀처럼 쉽지 않다.

만약 여러분이 아이오닉 5 혹은 DSM을 지원하는 차를 구매하게 된다면 이 옵션을 고를것인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금주 BEST 인기글

댓글을 남겨주세요.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