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는 12일, 현대차가 상품 경쟁력을 높인 2023 스타리아를 출시하고, 같은 날 본격적인 판매에 들어간다고 한다. 이번 2023 스타리아는 외관상으로는 큰 차이가 없으나, 안전 및 편의 사양을 대폭 개선했다고 한다. 여기에 새로운 트림도 1개 추가되었다고 한다.

과연 2023 스타리아는 어떤 특징을 가지고 있을까? 지금부터 함께 알아보자.

잠깐, 스타리아는 어떤 차?

스타리아는 현대자동차의 MPV(Multi-Utility Vehicle)로 작년 4월 정식 판매에 들어간 모델이다. 곡선을 사용해 우주선을 떠올리게 하는 외관부터 넓은 실내 공간을 갖춘 것이 특징이다.

또한 스타렉스에서 빈약했던 안전사양을 강화를 했다. 7개의 에어백(운전석, 조수석, 운전석 무릎, 커튼 에어백, 앞좌석 사이드), 전 좌석 3점식 안전벨트 및 헤드레스트를 기본 적용 했다. 안전 보조장치는  스마트 크루즈 컨트롤, 후측방 충돌방지 보조, 전방 충돌방지 보조시스템을 기본 제공하고 있다.

2023 스타리아, 뭐가 달라졌지?

이번에 출시된 2023 스타리아는 연식 변경 모델이다. 이번 모델은 주행 안정성에 도움 주는 기술을 새로 적용하고 트림별 사양을 강화해 상품성을 높인 점이 특징이다.

스타리아 카고(3·5인승)와 투어러(9·11인승)로 구성된 모던 트림에는 자외선 차단유리를, 라운지 모델 전 트림에는 샤크핀 안테나를 기본 적용했다. 한편, 투어러·라운지 모델은 탑승객이 물건을 편리하게 보관할 수 있도록 러기지 네트와 후크를 개선했다, 이밖에 라운지 7인승 모델은 2열 시트의 착좌감을 더욱 강화했다

한편, 2023 스타리아에는 그룹 최초로 횡풍안전제어 기술을 탑재했다. 이 기술은 주행 중인 차량의 측면으로 바람이 불 때, 횡풍이 발생한는 방향 전후면 바퀴를 자동으로 제어 한다. 차량의 횡거동을 억제하고 회전 성능과 접지성을 향상시켜 안정적인 주행을 할 수 있다.

스타리아, 모빌리티 시장도 접수하나?

현대차는 앞서 출시했던 모빌리티 사업자 전용 ‘모빌리티9’에 이어 신규 트림을 출시했다. 바로 7인승 ‘모빌리티7’이다.

‘모빌리티7’는 9인승 대비 2열 탑승객의 편의가 한층 더 높아졌다. 2열 시트에 프리미엄 릴렉션 시트가 기본 적용하고 고객이 듀얼 와이드 선루프를 선택할 수 있도록 구성했다. 이 밖에도 모빌리티7에는 천연가죽 시트, 2열 열선 및 통풍 시트, 동승석 4way 전동시트, 동승석 워크인 디바이스가 기본 사양으로 적용되었다.

현대차는 이번 모빌리티 7 출시에 대해 모빌리티 운송 사업자의 니즈를 적극 반영했다고 설명했다.

가성비 미니밴으로는 스타리아가 최고지

지난해 5월 전까지 국내 미니밴 시장은 사실상 기아 카니발의 독주 무대였다. 그랜드 스타렉스가 존재는 했지만 이렇다할 성과를 내지 못했다. 외형부터 이미지가 미니밴 보다는 화물을 싣고 다니는 상용차 이미지가 강했기 때문이다.

그러나 스타리아가 출시된 이후에는 사실상 독주체재가 막을 내렸다고 할 수 있다. 업계에서는 이와 같은 상황에 대해 스타리아만의 가성비를 가장 큰 이유로 꼽았다.

한편, 2023 스타리아의 판매 가격 인승에 따라 아래와 같다.

<카고 2.2디젤>
▶ 2806 ~ 3037만 원,

<3.5 LPI>
▶ 2927 ~ 4179만 원

<투어러 2.2 디젤>
▶ 3012 ~ 3169만 원

<라운지 2.2 디젤>
▶ 3706 ~ 4179만원

세련된 이미지와 최신 사양을 대거 탑재하고도 최근 출시한 스타리아 가격이 상대적으로 저렴하기 때문에, 소비자들 사이에서 스타리아가 가성비 좋은 평가받고 있다.

에디터 한마디

소비자마다 각자의 취향은 있다. 때문에 카니발의 날렵한 디자인과 성능을 선호 할 수도 있고, 스타리아의 부드러운 이미지와 성능을 좋아 할 수도 있다. 한 가지 확실한 것은 기아 카니발의 독주 체재는 막을 내렸다는 점이다.

그렇다고 해서 스타리아가 마음을 놓고 있을 수는 없다. 가성비 좋은 MPV라는 타이틀은 언제든지 사라질 수 있다. 그래서 더욱이 2023 스타리아가 국내 미니밴 시장에서 현대차에겐 매우 중요한 존재일 수 밖에 없다.

과연 2023 스타리아가 소비자들로부터 어떤 평가를 받을 지 앞으로의 행보가 기대된다.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