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자동차가 싼타페의 연식변경 모델 ‘2023 싼타페’를 20일 출시하고 본격적인 판매에 돌입한다. 이번에 출시한 2023 싼타페는 주요 안전사양을 전 트림 기본 탑재하고 고객 선호도가 높은 옵션으로 구성된 신규 트림을 추가하는 등 고객 의견을 적극 반영한 사양으로 구성됐다.

특히 이번 2023 싼타페는 가성비와 실속을 모두 챙긴 신규 트림이 추가되어 화제를 모으고 있다. 과연 어떤 트림인지 지금부터 함께 알아보자.

2023 싼타페, 달라진 점은 무엇?

2023 싼타페는 기본 트림인 익스클루시브부터 소비자들의 주목을 받았다. 이 트림에는 다중 충돌방지 자동 제동 시스템, 1열 센터 에어백, 후측방 충돌 방지 보조, 안전하차 보조, 후석 승객 알림 등 안전사양을 기본 적용했다.

깔끔한 디자인에 밝기도 좋아 운전자들 평가가 좋은 LED 리어 콤비램프를 프레스티지 트림에 기본 사양으로 적용시켜 상품경쟁력을 높였다.

특히 최상위 트림 캘리그래피에는 주차 편의성을 높여줄 수 있는 서라운드 뷰 모니터, 후측방 모니터 등을 기본으로 편성했다.

선택 옵션 고민하는 아빠들을 위한
신규 트림 추가!

현대는 2023 싼타페에 신규 트림을 추가혀여, 기본 사양 강화 외에 특정 선택 옵션 기능에 대한 소바자들의 니즈를 충족시키는데도 신경을 썼다. 새롭게 추가된 ‘프레스티지 초이스 트림’은 기존 현대차 패키지 품목에 있던 주요 편의 사양들을 패키지 형태로 구성한 것으로, 그동안 옵션 선택으로 고민에 빠졌던 아빠들에게 알맞는 선택지다.

프레스트지 초이스 트림에 적용된 총 11가지 사양은 아래와 같다.

▶ 1열, 2열 이중접합 차음유리
▶ 퍼들램프, 블랙유광 필라 가니쉬, 12.3인치 클러스터


▶ 운전석 4way 럼버서포트, 운전석 전동식 쿠션 익스텐션, 운전석 자세 메모리 시스템
▶ 헤드업 디스플레이
▶ 디지털키, 스마트폰 충전, 220V 인버터

이중 접합 차음유리와 헤드업 디스플레이를 제외하고 차례대로 ‘파팅 어시스트 플러스 I”, “시트플러스 II”, “플래티넘 III”에 속한 사양들이다. 2.5 가솔린 터보 모델 기준, 한 단계 아래 트림인 프레스티지를 고른 상태에서 위의 11가지 사양을 추가하려면, 옵션 가격(개소세 미적용)만 325만원에 달한다. 여기서 차 가격(개소세 미적용) 3,543만원까지 더하면 3,868만원이다. 3,753만 원(개소세 미적용)인 프레스티지 초이스 트림보다 115만원 더 비싸다.

2023 싼타페, 트림별 가격은?

연식 변경 진행 후 출시된 2023 싼타페는 이전 싼타페 보다 가격이 전체적으로 인상되었다. 인상 가격이 포함된 2023 싼타페의 트림별 가격은 아래와 같다.

<2.5 가솔린 터보>
▶ 익스클루시브 3,252만 원(+96)
▶ 프레스티지 3,478만 원(+63)
▶ 프레스티지 초이스 3,667만 원
▶ 캘리그래피 4,007만 원(+126)
(2WD, 세제혜택 및 개소세 3.5% 적용)

<1.6 가솔린 터보 하이브리드>
▶ 익스클루시브 3,539만 원(+125)
▶ 프레스티지 3,760만 원(+92)
▶ 프레스티지 초이스 3,949만 원
▶ 캘리그래피 4,284만 원(+156)
(2WD, 세제혜택 및 개소세 3.5% 적용)

한편 싼타페가 상품성을 개선한 연식 변경 모델 출시로 긴장을 하는 경쟁 차가 있다. 바로 쏘렌토다. 이번처럼 싼타페가 계속해서 상품성 개선을 해오자, 4세대 모델로 역적 시킨 순위가 다시 뒤집힐까 우려를 하고 있다.

한 때 쏘렌토 보다 잘 갔던 쏘렌토, 과연 이번 연식 변경을 통해 인기 순위를 뒤집을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