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년부터 자동차 개발을 시작한 영국의 이네오스 오토모티브가 그들의 첫 번째 오프로드 모델인 그레나디어를 글로벌 출시한다. 이네오스는 그레나디어에 대해 극한의 조건도 극복하도록 설계되어 전 세계 어떤 환경에서나 동급 최고의 오프로드 성능, 내구성, 신뢰성을 제공하는 차량이라고 소개한다. 과연 그레나디어는 어떤 차일지 빠르게 알아보자.

단순하고 투박한 외관 디자인

그레나디어는 보디 온 프레임 구조의 SUV로 한눈에 보아도 전통 오프로더의 인상을 풍긴다. 때문에 벤츠의 G바겐이나 도요타 랜드크루저, 그리고 랜드로버의 디펜더와도 많이 닮아있는 모습이다. 특히 전면에 매립된 원형 헤드라이트와 직사각형의 라디에이터 그릴, 이 파츠를 아우르고 있는 검정 마감은 빈티지 디펜더에서 볼 수 있는 디자인 요소이기도 하다.

원형 헤드라이트는 LED 주간 주행 등을 테두리에 둘러 포인트를 줬으며 돌출형 범퍼와 하단의 토우는 전통 오프로더로서의 정체성을 공고히 한다. 위로 우뚝 솟은 후드와 함께 그레나디어를 측면에서 보면 박스형 SUV의 표본이라고 볼 수 있을 정도록 각진 실루엣을 가지고 있다. 사이드 도어와 휀더 가니시에 검정 몰딩이 부분적으로 적용되어 포인트를 주었고 도어 힌지를 외부로 노출시켜 투박한 감성을 극대화했다.

그레나디어의 후면부 역시 휀더 가니시에서 연결되는 돌출형 범퍼와 함께 원형 테일 램프가 적용되었다. 스페어타이어와 사각형의 리어 윈도, 트림에 따라 부착되는 사다리가 특징이다. 이로써 그레나디어는 현대적인 감성을 철저히 여과시킨 하드코어 오프로더를 그리워하는 팬이라면 충분히 열광할 만한 디자인을 완성했다.

아날로그 감성의 인테리어

그레나디어의 실내는 외관의 정체성을 유지하며 실용성에 중점을 둔다. 이와 동시에 현대적 차량에서 볼 수 있는 편의 사양 및 기술도 발견할 수 있다. 그레나디어의 레이아웃과 모든 제어 버튼은 항공기, 보트, 트랙터에서 영감을 받아 디자인되었다. 모든 스위치가 최적의 기능을 위해 배치됨에 따라 일반 제어 장치는 운전자 가까이에 있고 보조 장치는 더 멀리에 위치해있다.

직각으로 떨어지는 센터패시아에는 클래식한 모양의 송풍구와 각종 아날로그 버튼이 위치해 있다. 오버헤드 콘솔에도 동일한 레이아웃으로 아날로그 버튼들이 배치되어 있는데, 이는 오프로드 주행 시 보다 편리한 조작을 위해 설계됐으며 이 때문에 대단히 복잡한 조종석을 연상하게 한다. 센터 콘솔에는 기술 협업을 맺은 BMW의 기어노브와 다이얼이 인상적이다.

주목할 점은 그레나디어가 독특한 오프로드 내비게이션 시스템을 제공한다는 것이다. 일반 도로에서는 애플 카플레이 및 안드로이드 오토가 그레나디어의 인포테인먼트 시스템 및 12.3인치 터치스크린과 통합되어 정보를 제공하지만, 도로를 벗어나게 되면 그레나디어의 패스파인더(Pathfinder) 탐색 시스템이 웨이포인트를 통해 경로를 기록, 공유 또는 추적하여 정보를 제공한다. 따라서 최신 내비게이션이 정보를 제공하기 까다로운 오프로드에서도 무리 없이 경로를 안내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실내에 쓰인 각종 소재는 내구성에 초점을 맞춰 적용됐다. 방수 및 얼룩 방지 Recaro 시트는 도로 안팎에서 인체 공학적으로 신체를 지지하여 실용성과 편안함을 제공한다. 이외에 2열 시트 하단이나 센터 콘솔, 적재함의 측면 부를 적재 공간으로 적극 활용한 점도 오프로더로써 부족함 없는 특징이라 보인다.

탁월한 퍼포먼스

그레나디어를 한마디로 정의하자면 영국의 전통적인 오프로더 디자인과 독일의 면밀한 엔지니어링의 결합이라 할 수 있을 것이다. 그레나디어에 탑재된 BMW의 6기통 터보차저 엔진은 ZF 8단 자동 변속기와 맞물려 281마력과 46kg*m의 최대 토크를 발휘한다. 견인 용량은 3.5톤(7,700파운드)으로 보트나 캠핑카를 운반하기에도 충분한 성능을 자랑한다.

엔진은 낮은 회전수에서 토크를 균일하게 분배하도록 세팅되었다. 이를 통해 오프로드에서도 모든 장애물을 극복할 수 있는 일관된 성능을 제공한다. BMW의 검증된 엔진과 더불어 그레나디어는 사다리꼴 프레임 섀시, 상시 사륜구동 시스템, 최대 3개의 록킹 디퍼렌셜, 솔리드 빔 액슬을 갖추고 있다. 소비자는 이러한 그레나디어의 다양한 옵션 및 액세서리를 손쉽게 선택하고 구성해 자신만의 차를 완성할 수 있다.

국내 진출 소식

수개월 내 그레나디어를 한국에서도 만날 수 있게 될 전망이다. 이네스 오토모티브가 아태지역에서 차량을 출시할 첫 번째 국가로 한국을 낙점한 것인데, 한국 또한 오프로드 및 레트로 풍의 SUV 디자인이 인기가 높은 만큼 그레나디어가 선전할 수 있을 것이라 기대된다. 정확한 가격이 공개되진 않았으나 벤츠의 G바겐, 랜드로버 디펜더보다는 저렴하게 출시될 것으로 예상된다. 그레나디어가 특유의 디자인과 감성으로 탄탄한 팬덤을 확보할 수 있을지 지켜볼 필요가 있을 것이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3
+1
0
+1
0
+1
1
+1
0

금주 BEST 인기글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