벤츠 코리아가 ‘AMG EQS 53 4MATIC+’를 오늘(10일) 출시한다고 밝혔다. 정식 명칭은 ‘더 뉴 메르세데스-AMG EQS 53 4MATIC+’로, 이번에 출시된 ‘AMG EQS 53 4MATIC+’는 벤츠 최초의 고성능 전기차라는 점에서 그 의미가 남다르다.

벤츠 코리아는 이번 신형 모델에 대해 최상위 전기 세단 더 뉴 EQS의 럭셔리 디자인과 최고 수준의 안전·편의 사양을 포함하면서도 AMG만의 강력한 주행 성능을 구현한 모델이라고 설명했다. 과연 고급스러운 이미지에 AMG DNA가 더해진 ‘ AMG EQS 53 4MATIC+’는 어떤 모습일까? 지금부터 함께 살펴보자.

① AMG DNA로 꽉 채운 실내▪외 디자인

먼저 차량의 사이즈부터 살펴보면, 전장, 전폭, 전고가 각각 5220x1926x1510mm에 휠베이스는 3210mm다. AMG EQS 53 4MATIC+의 외관은 0.20cd를 기록한 공기역학적 원-보우(One-Bow) 디자인 외에도 ‘더 뉴 EQS’의 디자인 언어를 반영함과 동시에 내∙외관에 AMG만의 특징이 다수 반영됐다.

디지털 라이트 헤드 램프가 기본으로 장착된 차량 전면부는 AMG 전용 블랙 패널 그릴을 사용해 고급스러움을 더했다. 또한 그릴 측면에 AMG 레터링을 넣어 AMG 패밀리로서의 존재감도 부각시켰다.

매트 블랙 컬러의 스포크와 고광택 림 테두리가 대비를 이루는 측면부의 22인치 AMG 멀티 스포크 경량 알로이 휠은 공기 역학 디자인에 최적화되어 있어 럭셔리함과 다이내믹한 분위기를 동시에 선사한다. 붉은 레드 컬러의 브레이크 캘리퍼는 AMG의 독보적인 존재감을 강조한다.

한편 벤츠는 AMG EQS 53 4MATIC+의 실내에도 AMG 감성을 녹여냈다. AMG 나파(Nappa) 가죽 시트는 고급스러움과 스포티한 분위기를 자아내며, 센터 콘솔에는 AMG 카본 파이버 트림이 적용돼 감각적 인테리어를 자랑한다. 뿐만 아니라 나파 가죽 소재의 AMG 퍼포먼스 스티어링 휠, AMG 레터링이 새겨진 AMG 플로어 매트와 도어 실 트림 등 섬세한 디테일을 통해 실내의 품격을 높였다.

이 밖에도 도로 정보를 직관적으로 파악할 수 있는 MBUX 증강현실(AR, augmented reality) 내비게이션 및 MBUX 증강현실 헤드업 디스플레이, 운전자의 기분과 취향에 따라 실내 분위기를 조성할 수 있는 액티브 앰비언트 라이트(Active Ambient Light), 8개의 에어 챔버와 진동 모터를 활용해 총 6가지 마사지 프로그램을 제공하는 멀티 컨투어 시트 등이 적용되어 있어 운전자에게 안전하고 편안한 주행 경험을 제공한다.

② 드라이빙을 위해 태어난 AMG EQS 53 4MATIC+

107.8kWh 용량의 배터리가 탑재된 AMG EQS 53 4MATIC+는 국내 인증 기준 1회 충전 시 최대 404km를 주행할 수 있다. AMG 모델답게 최고 출력과 최대 토크는 각각 484kW 및 950Nm로 강력한 성능을 발휘하며, 정지 상태에서 100km/h까지 가속하는데 3.8초가 소요된다.

AMG EQS 53 4MATIC+에 장착된 AMG 전용 전기 모터는 강력한 파워, 효율성 및 편안함이 최적의 균형을 이루며, AMG 퍼포먼스 4매틱+ 완전 가변형 사륜구동 시스템을 장착해 프론트 액슬과 리어 액슬에 주행 상황에 맞게 토크를 배분하고, 기계적 사륜구동 시스템보다 더욱 빠르게 반응한다.

기본으로 AMG EQS 53 4MATIC+에 적용된 에어매틱 에어 서스펜션은 운전 조건, 속도 및 하중에 따라 서스펜션을 자동으로 조절해 주기 때문에 운전자는 어떠한 노면과 도로 상황에서도 쾌적한 승차감을 느낄 수 있다. 뿐만 아니라 에어매틱 에어 서스펜션은 어댑티브 댐핑 시스템이 각 휠을 개별적으로 통제하고, 레벨 제어 시스템의 정교한 센서를 통해 주행 속도에 따라 에어 서스펜션을 조절한다.

주행 모드는 AMG 다이내믹 셀렉트(AMG DYNAMIC SELECT)를 통해 ‘슬리퍼리(Slippery)’, ‘컴포트(Comfort)’, ‘스포츠(Sport)’, ‘스포츠+(Sport+)’, ‘인디 비주얼(Individual)’ 총 5가지가 제공된다. 각각의 모드는 운전자의 취향 및 주행 상황에 맞게 엔진, 변속기, 핸들링을 개별 설정할 수 있어 안락한 주행과 스포티한 주행 모두를 즐길 수 있다.

③ 이것도 있어요 1_섬세한 사운드 보조 시스템

벤츠는 AMG EQS 53 4MATIC+ 탑승객들에게 수준 높은 음향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총 15개의 스피커 및 710 W의 출력을 자랑하는 부메스터® 서라운드 사운드 시스템을 적용했다. 이 밖에도 이번 차량이 AMG 모델인 만큼 벤츠는 특별한 사운드 경험을 느낄 수 있도록 필요한 사양을 적용했다. .

실제로 AMG EQS 53 4MATIC+에는 특수 스피커, 베이스 액츄에이터 및 사운드 제네레이터가 탑재돼 있어 주행 상태 및 드라이빙 모드에 따라 ‘AMG 사운드 익스피리언스’를 통해 음향의 톤과 강도를 알맞게 조절하는 ‘어센틱’ 사운드도 탑승객들에게 제공한다.

④ 이것도 있어요 2_최신 주행보조 시스템

AMG EQS 53 4MATIC+에 탑재된 최첨단 주행 보조 시스템 드라이빙 어시스턴스 패키지 플러스는 우선 앞차와의 간격을 유지해 준다. 이 밖에 추가로 포함된 주행 보조 시스템은 아래와 같다.

▶ 액티브 디스턴스 어시스트 디스트로닉
⇒ 자동 속도 조절, 제동 및 출발을 지원

▶ 액티브 차선 이탈 방지 어시스트
⇒ 차량이 차선을 벗어나는 경우 조향을 제어하여 차량을 원래 차선으로 돌리거나 스티어링 휠 진동으로 경고해 주는 기능

▶ 액티브 주차 어시스트
⇒ 편리한 주차를 돕는 기능

▶ 프리-세이프®
⇒ 사고 발생 이전에 위험 상황을 감지해 탑승자의 피해를 최소화하는

▶ 프리-세이프® 임펄스 사이드
⇒ 사고 발생 이전에 위험 상황을 감지해 탑승자의 피해를 최소화하는 기능

⑤ 이것도 있어요 3_더 스마트 해진 MBUX 하이퍼스크린

AMG EQS 53 4MATIC+에는 학습이 가능한 인공지능 시스템을 탑재한 일체형 와이드 스크린 형태의 계기판 패널인 ‘MBUX 하이퍼스크린’이 적용됐다. 여기에 MBUX 인테리어 어시스턴트는 보다 직관적이고 지능적으로 차량을 컨트롤할 수 있도록 돕는다.

또한 오버 헤드 컨트롤 내 모션 센서와 클러스터에 탑재된 운전자 카메라, 학습 알고리즘을 활용해 운전자 및 조수석 탑승객의 동작과 시선을 인식한다. 이 기능을 통해 운전자는 독서 등 및 선루프 조절은 물론, 간단한 동작 만으로도 즐겨찾기 메뉴를 불러오거나 하차 경고 어시스트를 활성화하는 게 가능하다.

⑥ AMG EQS 53 4MATIC+, 구매는 언제부터?

이번 AMG EQS 53 4MATIC+의 부가세 포함한 국내 가격은 2억 1천3백만 원이다. 구매는 전국 64개 벤츠 공식 전시장에서 제품 상담 및 경험 후 온라인 플랫폼인 ‘메르세데스-벤츠 스토어(Mercedes-Benz Store)’를 통해 11월 14일부터 가능하다.

■ 경쟁 모델? 걱정 없어

어느새 국내에도 적지 않은 고성능 전기차 모델이 판매 중이다. 포르쉐를 시작으로 테슬라, 아우디, BMW 여기에 기아까지 이들만 하더라도 이미 저마다 고성능 전기차를 국내에 출시했다.

하지만 AMG EQS 53 4MATIC+는 이들로부터 큰 영향을 받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오히려 일반 모델 보다 스포티함과 고급스러운 이미지가 한층 더 업그레이드된 디자인과 주행에 특화된 벤츠 AMG 기술력을 가진 AMG EQS 53 4MATIC+는 고성능 전기차 구매를 염두에 두고 있는 소비자들에게 좋은 선택지가 될 것이다. 과연 예상에서 그치지 않고 AMG EQS 53 4MATIC+가 실제로 흥행을 할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2
+1
0
+1
0
+1
0

금주 BEST 인기글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