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MW 코리아가 지난 8월 출시한 뉴 2시리즈 액티브 투어러는 2014년 첫 출시 이후 8년 만에 선보인 2세대 모델이다. 미니밴 형태의 액티브 투어러는 여유로운 공간에 BMW 고유의 주행 감성까지 느낄 수 있는 가성비 좋은 수입차로 평가받는다. 그런 의미에서 오늘은 뉴 2시리즈 액티브 투어러에 대해 알아보도록 하자.

독특한 외관 디자인

2세대 액티브 투어러는 보다 날렵해졌다. 차체 앞면은 대형 BMW 키드니 그릴과 슬림한 패밀리룩의 LED 헤드라이트, 앞 범퍼 하단 공기흡입구 등이 조화를 이뤄 스포티한 인상을 자아낸다.

완만하게 설계된 A 필러부터 뚝 떨어지는 C 필러로 이어지는 윈도 라인이 역동적인 분위기를 주고, 굵직한 캐릭터 라인들과 조화를 이룬다. 도어에는 공기역학적으로 설계된 히든 타입 핸들이 적용되었다. 뒷면에는 날카로운 LED 리어 라이트를 통해 다이내믹한 감성을 완성했고, 하단에 크롬 장식을 배치해 차가 좀 더 와이드하게 보이도록 하는 효과를 냈다.

뉴 2시리즈 액티브 투어러의 차체 크기는 길이 4385mm, 폭 1825mm, 높이 1575mm다. 기존 세대보다 각각 30mm, 25mm, 20mm씩 커져 공간 활용도를 높였다. 트렁크 적재 공간은 기본 470ℓ며 뒷좌석 등받이를 접으면 최대 1455ℓ까지 늘어난다.

최신의 인테리어

실내는 깔끔하다. 우선 10.25인치 인스트루먼트 디스플레이와 10.7인치 컨트롤 디스플레이로 구성된 BMW 커브드 디스플레이와 헤드업 디스플레이(HUD)를 탑재했다. 물리적인 버튼 최소화를 위해 공조와 인포테인먼트에 필요한 조작부는 중앙 컨트롤 디스플레이에 모두 담았다.

센터패시아에 환풍구가 1개 배치되어 있고 조수석 대시보드 쪽에 2개가 나란히 장착된 것도 차별화된 특징이다. 또한 암 레스트와 함께 독립적으로 분할된 센터 콘솔이 전기차와 같은 감성을 자아내며 하단에 적재공간을 마련해 탑승자의 편의를 고려했다.

BMW 콤팩트 모델 최초로 8세대 iDrive를 장착했으며, BMW OS 8과 조합으로 BMW 인텔리전트 퍼스널 어시스턴트, 무선 애플 카플레이, 안드로이드 오토, BMW 디지털 키 플러스 등 기능을 지원한다. 차량 소프트웨어를 최신 상태로 유지하는 리모트 소프트웨어 업그레이드 기능도 이용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이 밖에도 운전자의 주행과 주차에 도움될 첨단 기능이 대거 들어있다. 먼저 주행 관련 기능은 최신 운전자 보조 시스템도 들어간다. 어드밴티지 트림에는 전방 충돌 경고, 차선 변경 및 사각지대 경고, 하차 시 보행자 및 차량 접근 경고 기능이 포함된 드라이빙 어시스턴트 스탠다드가 장착된다. 럭셔리 트림에는 여기에 액티브 크루즈 컨트롤, 차선 이탈 경고 기능 등이 추가된 드라이빙 어시스턴트 플러스가 있다.

주차에 관련된 기능은 주차 보조 기능, 서라운드 뷰, 파노라마 뷰, 3D 뷰, 진입 동선을 따라 최대 50m 거리까지 차량의 후진 조향을 도와주는 후진 보조 기능 등이 포함된 파킹 어시스턴트 플러스가 모든 트림에 기본 사양으로 적용된다.

모자람 없는 성능

뉴 218d 액티브 투어러의 파워 트레인은 최고출력 150마력, 최대토크 36.7kg*m를 발휘하는 트윈파워 터보 4기통 디젤 엔진을 탑재했다. 여기에 스텝트로닉 7단 듀얼 클러치 변속기와 맞물리며 정지 상태에서 100km/h까지 가속하는 데 걸리는 시간은 8.8초다. 또한 리터당 15.8km의 연비 효율을 기록한다.

가성비 좋은 수입차

뉴 218d 액티브 투어러는 어드밴티지와 럭셔리, M 스포츠 세 가지 트림을 제공한다. 가격은 각각 4580만 원, 4860만 원, 5200만 원부터 시작한다. 4천만 원 대에 느낄 수 있는 BMW 감성과 세단에서는 느끼기 어려운 높은 효율 및 실용성을 자랑하는 액티브 투어러는 동일 가격대 수입차를 고려하고 있는 소비자들에게 좋은 선택지가 될 것으로 보인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금주 BEST 인기글

댓글을 남겨주세요.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