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커 소식

중국 지리 자동차의 프리미엄 전기차 브랜드 지커가 ‘001’에 이은 라인업 두 번째 모델 ‘009’의 본격적인 양산에 돌입했다. 차량 내 외관 공개 후 6개월 만에 생산이 시작된 지커 009는 출시 전부터 한국에서 주목을 받고 있다. 바로 기아 ‘카니발’을 연상케 하는 실루엣 때문이다. 지커의 009는 과연 어떤 차일지 빠르게 알아보자. 

카니발 연상케 하는 실루엣

지커 009는 카니발과 유사한 차체 모양을 바탕으로 전면부 거대한 폐쇄형 그릴과 함께 154개로 구성된 LED 램프를 탑재한 부분이 주요 특징이다. 두 갈래로 갈라지는 헤드라이트를 지나 범퍼에는 수직형 에어 커튼을 장착했고 각진 윈드 스크린과 볼륨감 넘치는 휠 아치를 구현했다. 

측면과 후면에서 보이는 모습도 카니발의 직선적인 비율을 닮았다. 슬라이딩 도어 및 촘촘하게 디자인된 바퀴가 돋보이며 수평 형태로 적용된 테일램프는 보다 입체적이고 각진 뒤태와 조화를 이룬다. 

실제 브랜드가 밝힌 내용에 따르면 009의 사이즈는 5,209mm에 이르는 긴 전장을 갖췄고 각각 2,024mm와 1,867mm에 이르는 전폭과 전고를 통해 넉넉한 체형을 과시한다. 휠베이스는 3,205mm로 알려졌다.

카니발과 덩치를 비교했을 때 54mm 더 긴 전장에, 115mm 더 긴 휠베이스를 가진 차가 된다. 

큼직한 스케일, 그리고 직선적인 디자인에도 불구하고 우수한 공기저항 계수를 통해 뛰어난 주행 효율성 및 주행 정숙성을 제시한다고 지커는 밝혔다. 

안락한 실내 공간

실내는 패밀리카답게 안락하고, 편의 기능이 대거 적용됐다. 고급 가죽으로 감싼 009의 실내는 2+2 혹은 2+2+2 구조의 시트가 마련됐고, 헤드레스트에 통합된 스피커와 접이식 테이블이 2열에 탑재됐다. 

실내 천장에는 15.6인치 접이식 스크린이 장착되며, 2열 좌우 각각 있는 슬라이딩 도어에 적용된 패널에는 에어컨과 난방을 제어하는 대형 터치스크린 디스플레이가 탑재 되었다. 이 밖에도 실내에는 2 피스 구조 파노라마 선루프와 1열에 대형 인포테인먼트 스크린, 디지털 계기판이 적용됐다.

④ 009 주행 성능은?

지커 009는 순수 전기 MPV 모델로 배터리는 사양에 따라 116kWh, 140kWh 크기의 배터리를 장착한다. 이를 통해 1회 충전 시 최대 822km(브랜드 측정 기준)의 주행 거리를 제공, 전기차의 매력과 편의성을 더한다

듀얼 모터 시스템을 통해 환산 출력 536마력을 내며, 정지 상태에서 단 4.5초 만에 시속 100km까지 가속할 수 있다.

지커의 비전

한편 지커는 2025년까지 연간 글로벌 판매 목표를 65만 대로 설정하고 001, 009를 비롯해 판매 라인업을 최소 6개 모델로 확대할 계획이다. 또 지난해 말에는 뉴욕 증시 상장을 신청해 빠르면 오는 4월 IPO를 통한 자금 조달에 돌입할 것으로 알려졌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1
+1
0
+1
1
+1
0

금주 BEST 인기글

5 전체 댓글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