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자인은 역대급인데…” 벤츠 ‘이 차’가 BMW한테 밀릴 수밖에 없는 이유

BMW와 메르세데스 벤츠가 수입차 왕좌를 두고 치열한 경쟁을 펼치고 있다. 특히 3시리즈와 C 클래스가 격돌하는 D 세그먼트가 흥미롭다. 그런 의미에서 오늘은 신형 C 클래스의 매력은 무엇인지 알아보고자 한다.

“전기차 끝판왕이네!” 포르쉐만 만들 수 있는 1억 대 ‘이 차’, 결국...

포르쉐가 최초 순수 전기 스포츠카 타이칸의 10만 번째 차량 생산을 완료했다. 지난 2019년 처음 생산을 시작한 이후 불과 3년 만에 달성한 기록이다. 오늘은 국내에서도 꾸준한 관심을 끌고 있는 왜건, 타이칸 크로스 투리스모에 대해 알아보려 한다.

“아니, 난 몰랐지!” 운전자들, 이런 상황이면 쌍욕 먹습니다!

도로에 무단으로 불법주차 한 차량들 때문에 통행에 불편이 생길 뿐만 아니라 스쿨존 내에서는 이런 차량 때문에 시야 사각지대가 생기면서 사고로 이어지기도 한다. 이 경우 과태료 부과 뿐만 아니라 견인 등으로 고생할 수 있다. 왜 그런지 간단히 알아보자.

“와, 잘못 알았네” 기름 아끼려다 오히려 뒷목잡는 상황, 해결책은?

몇 달 전에 비해 기름값이 많이 떨어지기는 했지만 여전히 비싸다. 그리고 디젤차량을 운전하는 사람들에게 최악의 한 해가 되고 있다. 이럴때 일 수록 연비운전을 생각하게 되는데, 의외로 기름을 덜 쓰는 것 외에도 다양한 장점이 있다.

유독 한국 고속도로에 있는 ‘빨래판’, 굳이 만든 이유는?

고속도로 곳곳에는 휴게소와 졸음 쉼터가 마련되어 있다. 한편 터널이나 일부 구간에는 노래가 들리는 구간이 있다. 스피커를 틀어놓은 것도 아닌데, 소리가 난다는 점에 많은 사람들이 궁금해 하는 부분이기도 하다.

“이건 몰랐다!!”교차로 신호 무시해도 과태료 안내는 방법

간혹 교통신호를 무시해도 괜찮은 상황이 있다. 바로 모범운전자의 수신호다. 경찰도 아닌 사람들이 나와서 수신호를 하면 의심스럽기는 하지만, 사실 이 사람들에게는 나름의 권한이 주어진다. 왜 그런지 간단히 알아보자.

유독 한국 수입차 오너들이 ‘이 부분’ 갈아버리는 이유?

차선변경을 하거나 주차, 골목길 등 좁은 곳을 지날 때 사이드미러를 보면서 주행할 만큼 중요한 부분이다. 가끔 수입차 일부 모델에 장착된 사이드 미러를 보면, 운전석쪽은 평면거울을 조수석쪽은 볼록거울을 사용한다. 왜그런걸까?

“와, 진짜 최악” 유독 사고내는 ‘이 사람들’ 운전자들 뒷목잡는 이유

한국은 빠르게 고령사회로 들어섰다. 고령사회란 65세 이상의 인구가 전체 인구의 14% 이상인 경우를 말한다. 의료기술의 발달로 건강한 삶을 더 오랫동안 유지하게 되었지만, 고령 운전자들의 교통사고가 급증하고 있는 상황이다.

“성공하면 초대박” 현대차·폭스바겐이 목숨걸고 만드는 ‘이것’의 정체

과거 1세대 전기차들의 수명이 다하면서 여기에 저장되어 있던 폐 배터리들이 쏟아져나오기 시작했다는 점이다. 아직 폐 배터리 재활용 기술을 완벽히 완성한 곳이 드물기 때문에 전기차를 대량으로 만드는 곳에서는 폐 배터리를 처리할 기술을 함께 개발하고 있다.

“와, 이거 꿀팁이네” 신호위반, 과속, 불법주정차 면제받는 방법

긴급차량들은 과속은 물론이고 신호위반, 때로는 불법주정차도 서슴지 않는 경우를 볼 수 있다. 아마 많은 운전자들이 '저거 신고 대상아닌가?' 라는 생각을 할텐데, 실제로 신고하면 과태료가 부과될까?

“가성비 차는 이게 유일” 절대 단종 못시키는 1천 초반 ‘이 차’의...

일본은 경차 천국으로 유명한데, 엄격한 기준내에서 최대한 실용성을 뽑아내다 보니 박스카로 수렴한 것이다. 국내에서는 기아 레이가 유일한 박스카다. 위에서 언급한 장점을 무기로 개인용, 영업용 등 삶의 전반에 걸쳐 활용되고 있다.

“벤츠·BMW 다 필요없어” 유독 한국 운전자들이 ‘이것’ 원할 수 밖에 없는...

전문가들은 직장인들이 길에서 인생의 4분의 1을 낭비한다고 주장하기도 한다. 이런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다양한 노력이 이어지고 있는데, 그 중 완전자율주행차와 UAM 도입이 가장 효과적인 해결책으로 주목받고 있다.

“와, 속았다” 운전자들 뒷목 잡게 만드는 ‘이 상황’, 호구 당합니다!

사이렌소리=양보로 인지하고 있는 운전자들이 상당히 많다는 의미인데, 간혹 견인차들도 사이렌과 경적을 울리며 비켜달라고 하기도 한다. 하지만 견인차에 대해서는 양보 의무가 없다. 왜 그런지 내용을 통해 간단히 알아보자.

“오, 이거 꿀팁이네” 사고 냈는데 보상 안해도 되는 ‘이 상황’

불법주정차 상황을 해결할 '효과적인' 법이 시행중이다. 소방차 진출을 방해하는 차가 있을 경우 소방차가 그대로 밀어버리며 지나가도 손해배상을 하지 않아도 된다는 규정이다. 상당히 합리적인 규정으로, 구조활동에 큰 도움이 되고 있다.

“이게 가성비 드림카지” 벤츠 오너들 대환장하는 1억 대 BMW ‘이 차’의...

성능, 디자인, 그리고 가격 삼박자를 두루 갖춘 현실 드림카가 있다. 치열한 쿠페형 세단 시장에서 나름의 경쟁력을 바탕으로 활약하고 있는 BMW M850i가 그 주인공이다. 오늘 알아볼 차는 지난 7월 국내에 공식 출시된 M850i 그란 쿠페다.

“와, 진짜 최악” 유독 한국에만 있는 운전자 오열 할 ‘이 상황’

최근 보배드림을 통해 올라온 글 하나가 화제다. 스쿨존에서 겪은 일의 영상을 전말과 함께 올린 제보자는 답답한 심정을 토로했다. 누구나 겪을 법한 사건이었던 만큼, 네티즌들의 반응은 순식간에 쏟아져 나왔다. 과연 어떤 일이었을까? 함께 살펴보자.

“와, 속았다…” 무조건 과태료인 상황, 경찰의 판단에 시민들 분노 폭발!

스티커는 주차대행 혹은 세차장 직원들이 붙인 것이다. 서비스하는 차량을 구분하기 위해 붙여둔, 식별용 스티커인 것이다. 하지만 경우에 따라서 이 스티커 때문에 과태료를 내야할 수도 있다. 자동차관리법 상 번호판에 손을 대는 것을 금지하고 있기 때문이다.

“지나갔죠? 님 신고” 결국 300만명이나 당했는데 시민들 극찬하는 이유

경찰청 조사 자료에 따르면, 2021년 기준 전국에서 접수된 도로교통법 위반 신고 건수는 약 291만 건에 달했다. 이는 전년 동기 대비 36.5%나 늘어난 수치다. 그만큼 많이 신고 당하고 과태료를 통한 세수 확보도 상당했다는 의미다.

“초대박 행진!” 역대급 가성비라는 ‘이 SUV’가 잘될 수밖에 없는 이유

기아의 ‘쏘렌토 하이브리드’가 초대박 행진을 이어가고 있다. 국산 HEV 중 역대 최단기간 내수 판매 10만 대 돌파를 앞두고 있는 것이다. 과연 ‘쏘렌토 하이브리드’의 인기 비결은 무엇일지 빠르게 알아보자.

“5천만명이 당했다” 유독 한국 정부가 과속 카메라를 도배하는 역대급 이유?

정부는 월 마다 과속단속 카메라를 수 백개 씩 설치하기 시작했고, 지금은 단속 카메라로 도배되었다. 여기에 안전속도 5030이 시행되면서 과태료 고지서를 받는 일들이 부쩍늘었다. 그렇다면 그동안 운전자들이 정부에게 낸 돈은 얼마나 될까?